Skip to content

세일로 인한 주문량 증가로 인해 배송이 지연될 수 있음을 안내드립니다. | 써머 세일

0

상품을 무료로 배송받으실 수 있습니다

free-shipping

장바구니가 비어있습니다.

올버즈의 약속
기후가 변하지 않도록 노력합니다.
하지만 그게 무슨 뜻일까요?
모든 사람은 탄소발자국을 가지고 있습니다.

우리가 이 세상에 존재하기만 해도 탄소 발자국은 남겨집니다. 샤워를 하거나 휴대폰을 충전하거나 긴 하루를 마치고 하품을 할 때도 그렇죠.

-

그렇다면 왜 이게 문제일까요? 대기 중에 탄소가 더 많이 있으면 지구가 더 빨리 따뜻해집니다. 지구가 따뜻해지고 기후가 변하면 빙하가 녹고 해수면이 상승하며 이는 가뭄, 산불 등으로 이어집니다.

-

하지만 좋은 소식도 있습니다. 아직 지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시간은 남아 있다는 것이죠. 장보러 갈 때 재사용 가능한 가방을 가져가거나 운전 대신 자전거를 타거나 음식 찌꺼기를 퇴비화하는 것처럼 일상에서 작은 변화를 통해 우리의 영향을 줄일 수 있습니다.

-

더 중요한 것은, 개인보다 훨씬 큰 임팩트를 줄 수 있는 기업들에게도 변화가 필요하다는 것입니다.

올버즈는 할 수 있습니다.

탄소 상쇄는 시작점입니다. 즉각적인 방법으로 오염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이죠. 이것은 올버즈 뿐만 아닌 모든 회사에게 일상적인 주요 목표가 되어야 합니다. 그래서 우리는 여기서 멈추지 않으려고 합니다.

-

우리는 아예 처음부터 탄소를 배출하지 않는 것이 더 좋다고 생각합니다. 이를 달성하기 위해, 올버즈 공급망 내에서 직접 배출량을 줄일 프로젝트를 개발하고 있습니다.

-

탄소 발자국의 대부분은 원자재에 있으므로, 우리는 낮은 탄소 재료를 계속해서 조달할 것입니다.

-

또한 항공 배송 대신 해상 배송을 최대한 활용하고, 에너지 효율성을 높이며, 샌프란시스코 본사에서처럼 재생 가능 에너지를 구매할 것입니다.

-

이 모든 것들이 환경 오염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이지만, 거의 제로에 가까운 발자국을 상상하기 위해서는 아직 존재하지 않는 기술과 솔루션이 필요합니다.

-

예를 들어, 신발 밑창에 사용되는 EVA를 생산하는 데 1.8톤의 CO2가 필요했지만, 브라스켐의 도움과 약간의 창의성으로 올버즈 SweetFoam™ 소재에 사용되는 그린 EVA는 톤당 2.5톤의 CO2를 제거합니다.

-

이런 생각이 더 필요하고, 올버즈는 거기에 도달하기 위해 전념하고 있습니다. 이것이 마라톤이라는 것을 우리는 처음부터 인정합니다.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습니다. 다행인 점은, 우리에게는 편안한 신발과 우리를 사랑해주는 여러분이 함께 있다는 것입니다.